.“정서·행동에 어려움 겪는 청소년은 디딤센터로 오세요” > 사회안전뉴스

본문 바로가기
사이트 내 전체검색
신문보기


사회안전뉴스

기타 | .“정서·행동에 어려움 겪는 청소년은 디딤센터로 오세요”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8-12-14 10:51 조회110회 댓글0건

본문


a3695e6b8e751e9577a59f04e6d711d4_1544752284_0572.png

 

  여성가족부(장관 진선미)는 주의력결핍과잉행동장애(ADHD), 우울, 불안, 학교부적응 등으로 가족 및 또래관계에서 어려움을 겪는 청소년을 지원하기 위해 ‘국립중앙청소년디딤센터’(이하 ‘디딤센터’) 2019년 상반기 장기 치유과정(1개월·4개월 과정) 참가 청소년을 모집한다.
 겨울방학을 이용한 1개월 과정인 ‘오름과정(2019.1.7.∼2.1)’은 12월 7일 (금)까지, 1학기에 운영될 4개월 과정인 ‘디딤과정(2019. 3. 25.∼ 7. 12)’은 내년 2월 7일(목)까지 접수 받는다.
 참가를 희망하는 만 9세∼18세 청소년은 전국 청소년상담복지센터와 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를 비롯한 지역 유관기관(청소년쉼터, 학교, 위(Wee)센터 등)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.
 디딤센터는 전국 17개 시·도 교육청으로부터 대안교육 위탁기관으로 지정되어, 청소년들은 참가기간 동안 수업일수를 인정받을 수 있다.
 디딤센터는 복권위원회의 복권기금 지원으로 운영되며, 정서·행동에 어려움을 겪는 청소년들이 상담 및 정신의학적 진료, 대안교육, 진로탐색 및 각종 체험활동 등을 통해 학교와 사회에서 안정적으로 적응해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.
 특히, 프로그램 참가자 중 돌봄이 취약한 가정(연 40가정)을 대상으로 ‘패밀리멘토’가 정기적으로 방문하여 부모에 자녀와의 의사소통 방법 등 양육 태도에 대해 조언하고, 청소년들이 가정으로 복귀했을 때 가족구성원과 정서적 유대감을 형성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.
 패밀리멘토는 상담·청소년활동·사회복지·교육 등 관련분야의 경험이 풍부한 전문가를 말한다.
 2012년 개원 이래 디딤센터를 거쳐 간 청소년은 총 5천100여 명으로, 최근 5년간 조사결과 참가자들의 우울·불안·폭력·강박증 등 위험지수가 평균 20.4% 감소하고 자기만족도·자아존중감 등 긍정지수는 평균 12.5% 증가하는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난다.
 김성벽 여성가족부 청소년보호환경과장은 “가족관계나 또래관계 등 가정과 학교, 사회생활에 심각한 어려움을 겪는 청소년들에 대한 지원을 확대하기 위한 디딤센터의 확충과 더불어 앞으로 더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사후관리를 강화하는 데도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”라고 밝혔다.“정서·행동에 어려움 겪는 청소년은 디딤센터로 오세요”김성욱 기자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